방탄소년단 한국어 교재, 미국·프랑스·이집트 대학서 채택

김형원 기자
입력 2020.08.11 10:44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교육 독립법인인 빅히트 에듀는 한국국제교류재단(KF), 한국외국어대학교와 업무협약을 맺고 해외 한국어교육 진흥사업을 펼친다고 11일 밝혔다.

빅히트 에듀와 KF, 한국외국어대학교는 12일, 서울 중구 수하동에 위치한 KF 글로벌센터에서 업무협약 체결식을 갖고 해외 한국어 학습 활성화를 위해 본격적으로 협업에 나선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업·기관은 각각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협력해 해외에서 날로 증가하는 한국어교육 수요에 부응하는 동시에 한국·한국어에 대한 이해를 증진할 예정이다.

런! 코리언 위드 BTS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올 가을학기부터 해외 유수 대학에 ‘런! 코리언 위드 BTS’를 활용한 KF e스쿨 한국어 강좌가 개설된다.이 강좌 콘텐츠는 빅히트 에듀가 제작한 한국어교육 콘텐츠다. 언어 장벽으로 인해 K팝 음악과 콘텐츠를 즐기는데 어려움을 겪는 글로벌 팬들이 쉽고 재미있게 한국어를 학습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기획됐다. 방탄소년단 콘텐츠를 재구성해 멤버들이 자주 쓰는 표현을 듣고 따라하며 기초 한글과 기본 표현, 한국 문화를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도록 설계됐다.

미국 미들베리대, 프랑스 파리고등사범대(ENS)와 에덱비즈니스스쿨(EDHEC), 이집트 아인샴스대, 베트남 하노이국립외대와 탕롱대 등이 올 가을학기에 ‘런! 코리언 위드 BTS’를 활용한 한국어 정규 강좌를 개설한다. 빅히트 에듀와 KF, 한국외국어대학교는 사업 대상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