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중국 지하철에 투명OLED 공급

이광영 기자
입력 2020.08.21 10:38
LG디스플레이는 최근 중국 베이징과 심천 지하철에 윈도용 투명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 공급했다고 21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지하철에 투명 OLED 공급은 이번이 세계 최초다"라며 "자율주행차, 항공기, 지하철 등 모빌리티 고객사는 물론 스마트홈 등 분야에서도 관심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중국 심천 지하철에 설치된 LG디스플레이 55인치 투명 OLED에 표기된 지하철 노선도/ LG디스플레이
베이징 6호선과 심천 10호선 지하철에 탑재된 55인치 투명 OLED는 승객에게 열차 운행, 위치, 지하철 환승, 실시간 항공편 등 정보를 비롯해 일기예보, 뉴스 등의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공급을 시작으로 철도업체와 열차용 글라스 업체들과 협력해 주요 지역 지하철에 투명 OLED 공급을 확대한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부사장)은 "투명 디스플레이의 쓰임은 더욱 다양해질 것이다"라며 "최고의 디스플레이 솔루션 회사가 되기 위해 다양한 산업에서 필요로 하는 제품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컨설팅 회사 프레시언트앤스트래티직 인텔리전스에 따르면 투명 디스플레이 시장은 연평균 46% 급성장해 2024년에는 시장규모가 49억3000만달러(6조원)에 달할 전망이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