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소프트뱅크 합작법인 'A홀딩스' 구성…초대 회장은 이해진

장미 기자
입력 2020.08.25 14:01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합작해 만든 조인트벤처(JV)의 이름이 A홀딩스로 정해졌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이자 글로벌투자책임자(GIO)가 초대 회장 겸 공동대표는 맡는다.

25일 라인에 따르면 5명으로 구성된 A홀딩스 이사회에 이해진 GIO와 황인준 라인 최고재무책임자(CFO)가 합류한다. 소프트뱅크에선 미야우치 겐 소프트뱅크 최고경영자(CEO), 후지하라 가즈히코 CFO가 참여한다. 나머지 한 명도 소프트뱅크가 선임한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와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 조선DB
A홀딩스는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각각 지분을 절반씩 갖는다. 소프트뱅크 자회사 Z홀딩스를 지배하는 최대 주주다.

A홀딩스는 Z홀딩스를 운영할 프로덕트위원회도 구성했다. 네이버 측에서는 신중호 라인 공동대표 등 5명이, 소프트뱅크 측에서도 가와베 겐타로 Z홀딩스 대표 등 5명이 합류한다. Z홀딩스의 최종 의사결정권은 신중호 공동대표가 갖는다.

앞서 지난해 11월 이해진 GIO와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은 JV 출범 계획을 발표했다. 미국과 중국의 인터넷 시장 주도권에 맞설 아시아 연합군을 형성하겠다는 목표다. 양사 AI 기술과 플랫폼 등을 기반으로 신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양사 경영통합은 내년 3월 마무리될 예정이다. 일본 공정거래위원회는 최근 양사 경영통합에 대해 심사 후 문제가 없다고 결론 내렸다.

장미 기자 mem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