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베트남 글로벌 수탁업무 개시

윤미혜 기자
입력 2020.10.07 10:08
우리은행은 작년 7월 베트남 현지 수탁은행 인가를 받은 이후 베트남 투자자산을 보관 ․ 관리하는 글로벌 수탁업무를 개시했다고 7일 밝혔다.

/ 우리은행
기존에는 베트남으로 투자하는 국내투자펀드의 경우 외국계 은행에 투자자산을 위탁했다. 이번 수탁업무 개시로 우리은행은 국내 자산운용사 및 연기금 등 주요 투자자는 신속하고 안정적인 글로벌 수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이번 업무 개시는 우리은행이 지난 7년간 국민연금 주식수탁업무를 수행하며 쌓아온 업무 노하우와 고도화된 시스템 등이 결정적인 토대가 됐다.

또 베트남 우리은행은 자산수탁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고도화된 전산시스템과 내부통제 조직을 갖췄다. 이에 기존 외국계 은행에서 보관중이던 펀드(9300억원)를 수탁하는 성과를 내며 글로벌 수탁은행으로 발돋움할 수 있게 됐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베트남 글로벌 수탁업무 개시를 통해 경쟁력 있는 수익 모델을 구축하여 향후 우리은행이 진출한 다른 국가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윤미혜 기자 mh.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