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컴업 2020’ 사전등록 시작

유진상 기자
입력 2020.10.26 13:27
중소벤처기업부와 컴업 조직위원회는 ‘컴업(COMEUP) 2020 온라인 사전등록’을 10월 27일부터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컴업은 슬러시(핀란드), 테크크런치(미국) 등과 함께 글로벌 4대 스타트업 축제를 지향한다. 올해 컴업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11월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온라인 중심으로 개최된다.

‘미래를 만나다- 포스트 팬데믹(Meet the Future - Post Pandemic)’을 슬로건으로 내건 올해 행사는 사회구조(Social System), 일(Work), 삶(Life) 등 3대 주제별 12개 분야(K-방역, 정책, 디지털 헬스케어, 환경, 오픈 이노베이션, 인공지능(AI)&로봇, 원격근무, 제조, 커머스, 교육, 엔터테인먼트, 유통 등)로 주요 컨퍼런스를 구성했다. 스타트업 흐름을 이끄는 다양한 분야의 저명 연사 강연과 토론자 토크를 온라인으로 실시간 송출한다.

인공지능(AI) 챔피언십, 케이(K)-스타트업 그랜드 챌린지 등 특별 이벤트와 투자상담회·수출상담회 등 부대행사를 함께 개최해 전 세계 참관객들이 온라인을 통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관람하고 혁신 스타트업 및 글로벌 투자자들과 소통하고 교류할 수 있다.

중기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대내외적 상황에도 불구하고 컴업은 당초 계획대로 언택트 환경에 최적화된 방식으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며 "스타트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행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진상 기자 jinsang@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