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범 25년 맞은 케이블TV, 장관상 등 60점 규모 시상식 열어

이진 기자
입력 2020.10.28 10:58
‘타인은 지옥이다’ ‘사랑의 불시착’ 등 콘텐츠가 케이블TV방송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25년 동안 케이블TV의 발전을 위해 묵묵히 업무를 수행한 유공자에 대한 표창도 진행된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회장 김성진)는 케이블TV 출범 25주년을 기념하는 ‘케이블TV방송대상’을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행사 공식 유튜브 채널로 오후 4시 30분부터 시작되며, 전국 90개 SO 지역채널과 11개 PP 채널 편성을 통해 전국에 방송된다.

케이블TV 방송대상 로고 이미지 /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시상식은 이원욱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의 축사로 진행된다. 과기정통부, 문화부, 방통위 유공자 표창 총 21점, SO·PP 작품상과 개인 및 단체 총 60점 등 시상이 진행된다.

PP 작품상은 ▲드라마 대상 ‘타인은 지옥이다(OCN)’ ▲예능 대상 ‘쉰이어인턴(한국직업방송)’ ▲교양/다큐 대상 ‘북간도의 십자가(CBS TV)’, ‘Beyond Confrontation(아리랑 국제방송)’ ▲어린이 대상 ‘더 콰이어(대교어린이TV)' ▲음악 대상 ‘실버스타코리아(실버아이TV)’ ▲기획 대상 ‘경술국치, 부끄러움에 대하여(TBS)’ ▲글로벌 대상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MBC every1)’ ▲VOD 부문 사랑의 불시착(tvN) 등 총 8개 부문 9개 작품이 수상한다.

콘텐츠 활성화와 산업발전에 기여한 방송채널사용사업자에 수여하는 PP채널상 수상자로는 국방TV가 선정됐다. 국방TV는 올 한해 SO와 PP에 자체제작 콘텐츠를 무상 공급하며 콘텐츠 교류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SO지역채널 작품상은 ▲보도 대상 ‘우리동네 공공 음수시설 실태 연속보도(현대HCN 동작방송)’, ‘농어촌 아동 의료 사각지대 대책 없나(LG헬로비전 가야방송)’ ▲정규 대상 ‘新삼춘어디감수과 <제주어 탐구생활 벌테시대>(KCTV제주방송)’, ‘집중토론 우리지역 이슈를 말하다 <지하대심도 주민은 불안하다>(딜라이브 구로금천 디지털OTT방송)’ ▲특집 대상 ‘특집다큐 그 아이들의 섬, 선감도(SK브로드밴드 한빛방송)’, ‘전라도실록 발산마을에 청년이 산다(CMB 광주방송)’ 등 3개 부문 총 6개 작품이 선정됐다.

지역성 구현을 위해 노력한 지역채널 특별상은 ▲헬로TV 46시간 연속 재난방송 뉴스특보(LG헬로비전 영동방송) ▲2019 청춘음악회(딜라이브 서울경기케이블TV) ▲abc스페셜 <3.1운동,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이토를 겨냥한 최초의 저격자(SK브로드밴드 abc방송) 이상 3개 지역채널에게 돌아갔다.

24시간 지역 맞춤형 방송 제작을 위해 노력한 지역채널 종사자 개인상에는 ▲프로듀서 부문(1) ▲보도기자 부문(1) ▲촬영감독 부문(1) ▲방송기술 부문(1) ▲CS상담 부문(14) ▲CS현장 부문(14) 등 총 32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개인상 부문 특별상은 진중아이티 오성균 기사가 수상했다. 오성균 기사는 지난 추석 연휴 기간 화재 현장에서 시민 생명을 구한 CMB 고객서비스 협력사 직원이다.

협회는 케이블TV 출범 25주년을 맞아 종사자들의 공로를 기리기 위해 특별상을 포함해 개인상 부문을 전년 대비 17점 추가한 총 34점으로 대폭 확대했다.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공동으로 지방자치단체에 주는 우수 지자체상은 ▲CMB가 추천한 ‘대전시청’ ▲JCN울산중앙방송이 추천한 ‘울산시청’ ▲현대HCN 경북방송이 추천한 ‘포항시청’ ▲LG헬로비전 아라방송이 추천한 ‘순천시청’ ▲현대HCN 관악방송이 추천한 ‘관악구청’ 등 5개 지자체가 선정됐다.

SO가 권역 내 우리 동네를 위해 힘쓴 개인 및 단체를 추천하는 지역 파트너스상에는 ▲안동시의회(LG헬로비전-수평적협력 거버넌스) ▲MC 배한성(SK브로드밴드 한빛방송-현장포작 사실은 MC) ▲광산구 기업주치의센터(CMB광주방송-우리동네 새로고침)가 선정됐다.

김성진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장은 "오늘 행사는 케이블TV가 출범한 25년전부터 국내 유료방송 산업 발전을 위해 묵묵히 걸어온 방송인들을 위한 격려의 장이다"며 "24시간 생활밀착형 정보로 지역방송의 위상을 드높이고, 세계 어느 곳에 내놔도 손색이 없는 고품격 콘텐츠로 방송한류를 일궈낸 유료방송 종사자 분들의 공로에 다시 한번 축하와 감사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진 기자 jinle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