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BTS 팝업 스토어' 일본·아시아·유럽 확대

김형원 기자
입력 2020.11.17 10:14
‘BTS 팝업 스토어'가 한국과 미국에 이어 일본과 아시아, 유럽에서도 오픈한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지식재산권(IP) 사업을 담당하는 빅히트 아이피는 17일, 한국과 미국에 ‘BTS 팝업 스토어'를 오픈한 데 이어 일본과 아시아 일부(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필리핀·싱가포르·대만·태국·베트남), 유럽에서도 팝업 스토어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2019년 한국과 일본, 멕시코에서 오프라인 팝업 스토어를 오픈했던 빅히트 아이피는 올해 글로벌 권역과 온라인 등 사업 영역을 확대했다. 10월 23일, 한국과 미국에 먼저 오픈한 방탄소년단 팝업 스토어(BTS POP-UP MAP OF THE SOUL)는 아티스트와 음악 IP를 활용한 라이프스타일 상품들을 선보였다. 회사에 따르면 팝업 스토어에서는 '블랙스완', '온(ON)' 등의 곡 테마 패션 상품과 방탄소년단 로고를 활용한 텀블러 등 생활용품과 팬시용품 수요가 높다.

싱가포르 BTS 팝업 스페이스 오브 BTS.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도쿄와 싱가포르에서는 서울과 같이 오프라인 쇼케이스도 운영된다. 접근성을 높인 파트너십 팝업 스토어 ‘BTS 팝업 스페이스 오브 BTS’도 한국과 일본에서 추가로 선보인다.

파트너십 팝업 스토어는 한국의 경우 개설되는 지역에 따라 각기 다른 타이니탄 캐릭터로 공간이 꾸며질 예정이다. 판매 상품은 기존 방탄소년단 팝업 스토어에서 공개되지 않았던 신상품과 생활용품이 판매된다.

한국에서는 롯데백화점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오는 21일 서울, 26일 부산, 28일 대구, 30일 광주에 문을 연다. 운영 기간은 2021년 2월 28일까지다. 일본에서는 유니버설뮤직재팬과의 손을 잡고 12월 7일부터 2021년 3월 7일까지 시부야, 나고야, 오사카, 삿포로 등 총 13개 도시에 순차적으로 문을 연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