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정보통신, 콤텍정보통신 인수… 공공 클라우드 사업 강화

김동진 기자
입력 2020.12.01 10:40
아이티센 그룹 계열사인 쌍용정보통신이 콤텍정보통신을 인수한다.

쌍용정보통신은 11월 30일 공시를 통해 콤텍정보통신의 지분 43.16%를 62억원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수를 통해 쌍용정보통신은 공공클라우드 사업 부문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쌍용정보통신
콤텍정보통신은 시스템통합, IT 인프라, 가상화, 데이터센터, 클라우드 시스템 이전 구축 등 통합 솔루션을 국가정보자원관리원, 한국정보화진흥원 등에 제공하고 있다.

쌍용정보통신 관계자는 "이번 콤텍정보통신 지분 취득을 통해 공공 클라우드 사업 부분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할 것"이라며 "매출처의 수평적 확장 및 공급망 확대로 회사의 실적 상승세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쌍용정보통신은 지난 3분기 국방사업을 마무리하고 수익성 위주 사업을 통해 매출액 710억원, 영업이익 3억원을 달성하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쌍용정보통신은 ‘EBS 공통API(앱인터페이스) 기반 고교강의 재구축 및 패밀리 사이트 클라우드 전환 개발사업’을 수주하며 클라우드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김동진 기자 communicati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