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엔솔, 협력사 106곳과 동반성장 논의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2.04 10:06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협력회사들과 사업 경쟁력 강화를 논의하는 ‘2021 동반성장 e-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온라인 회의에는 김명환 LG에너지솔루션 생산·구매 최고책임자(사장), 김동수 글로벌 공급망 관리센터장(전무)와 글로벌 협력회사 106곳이 참석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2021년 구매 운영계획과 품질 달성 방안,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지속가능경영 실천을 위한 세부 계획 등을 협력사들과 공유했다.

2021년 품질 수준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리는 원년으로 삼고 공정·설비 기술을 높여 고객 가치 중심으로 사고를 전환하는 방안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김명환 사장은 "최고의 고객가치를 창출하기 위해서는 협력회사와 상생을 통해 품질 경쟁력을 갖추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올해를 품질 혁신의 원년으로 만들고, 협력사와 동행해 가장 신뢰받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협력회사를 대상으로 품질·혁신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2020년부터 동반성장 투자지원펀드 1500억원을 조성해 중소기업의 설비·운영자금에 대한 금융지원을 제공한다. 협력회사가 제조 과정을 개선하고 품질 관리 시스템을 강화하도록 돕는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