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면세점 KAL 손잡고 마케팅 재개, 해외여행 기대감↑

김형원 기자
입력 2021.03.22 10:10
현대백화점면세점은 22일 대한항공과 마케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내국인을 대상으로 화장품 전용 멤버십 등을 새로 선보인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이 내국인 대상 마케팅을 재개하는 건 세계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되면서 해외여행 정상화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런 추세를 반영해 여행업계도 해외여행 상품 판매를 속속 재개하고 있다.

현대백화점면세점 한 관계자는 "국제적으로 방역 우수 국가간 입국 제한을 완화하는 ‘트래블 버블(Travel Bubble)’ 도입이 논의되는 등 해외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날로 커지고 있다"며 "이번 대한항공과의 제휴와 뷰티 멤버십 도입은 1년 넘게 움츠렸던 마케팅을 재개하는 신호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현대백화점면세점. / 현대백화점
이번 협약에 따라 대한항공 스카이패스 회원에게는 현대백화점면세점 VIP에 준하는 혜택이 제공된다. 현대백화점면세점 무역센터점·동대문점·인천공항점 등 오프라인 매장 내 안내데스크에서 ‘스카이패스 회원’ 인증을 하면 H선불카드(최대 4만원)와 금액 할인권(11만원) 등을 현장에서 지급한다. 현대백화점인터넷면세점에선 20만원 상당의 적립금을 증정한다. 스카이패스 ‘우수 회원’에게는 현대백화점면세점 오프라인 매장 최대 20% 할인과 공항 인도장에서 줄을 서지 않고 바로 물품을 수령할 수 있는 ‘인도장 우선 인도 서비스’등이 제공된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