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희석 이마트 대표 "이베이 인수 진지하게 검토"

김형원 기자
입력 2021.03.24 10:36
신세계 이마트가 이베이 코리아 인수 의욕을 드러냈다. 강희석(사진) 이마트 대표는 24일 서울 이마트 본사에서 열린 주주총회를 통해 "이베이 인수를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강 대표는 또 "급변하는 e커머스 환경에서 이마트의 성장환원 사업체계를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베이 본입찰 참여는 확정되지 않았으나 진지하게 고민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신세계 그룹은 지난 16일 마감된 이베이 코리아 예비 입찰에 참가한 바 있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베이 코리아가 제시한 금액은 5조원이다. 예비 입찰에는 SK텔레콤·카카오·롯데·MBK도 참여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