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김형원 기자
입력 2021.05.06 14:32
이마트가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나선다. 이마트는 6일부터 성수점·왕십리점·영등포점등 수도권 70개 점포에서 ‘휴마시스 코비드19 홈 테스트’ 초도물량 5000개를 판매한다. 가격은 개당 1만6000원이다.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 이마트
7일 오후에는 나머지 점포에도 추가물량 5000개를 투입해 판매처를 모든 점포로 확대할 예정이다. 이마트는 판매물량을 늘려 10일부터는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에 돌입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제품은 휴마시스에서 제조한 것으로, 전문가의 도움 없이 직접 콧속(비강)에서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양성·음성 여부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천진실 이마트 헬스케어 바이어는 "소비자들이 필요할 때 이마트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를 구매할 수 있도록 물량 확보에 만전을 기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