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소프트, AI 반도체용 SW 플랫폼 개발

류은주 기자
입력 2021.05.11 11:25
티맥스소프트가 인공지능(AI) 반도체용 시스템 소프트웨어 개발에 나선다.

시스템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티맥스소프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추진하는 ‘PIM 활용을 위한 소프트웨어 플랫폼 개발’ 국책 과제에 선정돼 PIM 반도체용 시스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AI 반도체 소프트웨어 시장을 주도하겠다고 11일 밝혔다.

PIM은 메모리와 연산을 위한 프로세서와 기능을 하나의 칩 안에 구성한 차세대 컴퓨팅 반도체다. 티맥스는 개발자가 PIM을 원활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개발한다.

이번 국책 과제는 ▲PIM 구조를 활용하기 위한 프로그래밍 프레임워크 설계 ▲PIM 활용을 위한 시스템 소프트웨어 개발 ▲초병렬 연산기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프로그래밍 기법 개발 등이 주요 연구개발 요소다.

티맥스는 금번 국책 과제를 시작으로 국내 반도체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기업들의 디지털 혁신을 도울 AI 기반의 다양한 기술과 솔루션을 통해 다가올 지능정보사회를 선도하겠다는 포부다.

이형배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메모리 반도체 1등 국가인 한국이 시스템 반도체 시장에서도 글로벌 리더가 되기 위해서는 PIM 반도체뿐 아니라 강력한 시스템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갖춰야 한다"며 "PIM용 소프트웨어 플랫폼 개발을 시작으로 AI 반도체용 소프트웨어 산업계의 선도 기업이 돼 정부의 시스템 반도체 산업 육성을 지원하고 관련 산업의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