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매직에코 손잡고 AI 교육 인프라 구축

류은주 기자
입력 2021.06.01 11:16
네이버클라우드가 대학생과 일반인도 인공지능(AI)과 데이터 관련 수업을 수강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해 AI 학습관리 플랫폼 개발업체 매직에코와 손잡았다.

윤희영 네이버클라우드커머셜 세일즈 리더(왼쪽)와 최재규 매직에코 대표이사 / 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클라우드는 메직에코와 MOU를 체결하고 ‘클라우드 올인원 교육 서비스’를 론칭한다. ‘클라우드 올인원 교육 서비스’는 별도의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 설치 없이 언제 어디서든 접속 가능한 교육환경을 만드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를 위해 네이버클라우드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의 가상PC를 제공하며, 교육을 위한 커리큘럼과 학습관리플랫폼은 매직에코가 제공할 예정이다.

6월 내 시스템 구축을 완료하면 양사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인프라와 결합한 교육 커리큘럼을 기술 비전공자와 대학생에게 제공한다. 교육 콘텐츠의 다양성과 깊이도 충분히 고려해 네이버클라우드를 중심으로 단순 클라우드 사용 교육이 아닌 '스토리텔링형 클라우드 서비스 실무 훈련'을 펼칠 예정이다.

네이버클라우드는 최근 클라우드 컴퓨팅을 비롯한 AI관련 교육의 수요가 늘면서 다소 어렵게 받아들이기 쉬운 클라우드 서비스 경험을 비전공자와 학생들에게 쉽게 전수할 방법을 고민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일반인 교육 환경에도 전문 커리큘럼을 제공할 수 있게 되면서 클라우드 컴퓨팅에 대한 진입 장벽을 낮추고 폭넓은 인재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QL을 활용해 클릭 몇 번으로 방대한 엑셀 데이터를 수집하고, 클로바(CLOVA)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챗봇 시스템을 개발하는 등의 실습을 진행할 수 있다. 점차 공채가 사라지고 실무 관련 경험이 중요해지는 요즘 추세에 맞춰 커리어에 실질적으로 도움 되는 지식을 습득할 수 있는 체계를 반영하고자 했다.

‘클라우드 올인원 수업’은 서울산업진흥원(SBA) DT 스쿨, 한국임업진흥원 산림빅데이터교육, 강원대학교 대학원, 건양대학교 의료인공지능 분야 인재 양성 교육 등을 시작으로 다양한 교육과정을 진행할 예정이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