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민, 외식업주 대상 친환경 교육 진행

김형원 기자
입력 2021.06.15 11:01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15일 사단법인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외식업주를 위한 친환경 교육 ‘그린 클래스’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식당을 운영하는 사장님의 환경 의식을 높이고, 손쉽게 실천할 수 있는 친환경 노하우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린 클래스 홍보 이미지 / 우아한형제들
‘그린 클래스’는 유튜브 라이브 특강과 3회에 걸쳐 진행되는 비대면 온라인 교육, 수강생과 함께하는 캠페인으로 구성됐다. 7월 8일 예정된 라이브 특강은 분식집을 운영하는 코미디언 김원효, 심진화 부부와 자원순환사회연대 김미화 이사장이 출연해 친환경 경영의 중요성을 전한다.

7월 16일부터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는 온라인 교육에서는 식당에서 지킬 수 있는 환경 경영의 이해와 실천 방안을 전하고, 음식물 및 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는 노하우를 공유한다. 또 이미 친환경 경영을 실천하고 있는 식당 사장님의 사례를 통해 가게 특성에 따른 친환경 경영 방안도 모색한다.

배민은 교육에 참가한 사장님과 함께 소형 플라스틱 용기와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일환으로 '기본 반찬을 선택해서 받아요' 시범 운영을 진행한다. 시범 운영은 배달음식을 이용할 때 기본 제공 반찬이 쉽게 버려지는 것을 주목하고, 필요한 반찬만 제공해 음식물쓰레기,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자는 의도로 기획됐다. 수업에 참가한 사장님이 3주간 ‘기본 반찬 선택하기’를 배민 앱내 설정하고 이를 한달 간 유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장은 "친환경을 실천하는 외식업 사장님들의 사례를 발굴하고 공유해, 더 많은 사장님들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