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풀이검색앱 ‘콴다’ 매스프레소, 560억 규모 시리즈 C 투자 유치

이윤정 기자
입력 2021.06.29 08:33
에듀테크 기업 매스프레소가 560억 규모의 시리즈 C 투자를 유치했다고 29일 밝혔다. 매스프레소의 누적 투자금액은 1200억 규모로 집계됐다.

./ 매스프레소 제공
매스프레소 측에 따르면 이번 투자에는 글로벌 에듀테크 투자를 주도하고 있는 다수의 글로벌 투자사들이 참여했다. 옐로우독, GGV 캐피탈, Goodwater 캐피탈, KDB산업은행이 합류했다. 기존 투자사인 소프트뱅크벤처스, 레전드 캐피탈, 미래에셋벤처투자,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도 참여했다.

2016년 1월, 명문대 선생님과의 1:1 질문답변 서비스로 시작한 콴다는 2017년 10월 인공지능(AI) 기반 풀이 검색 기능을 도입했다. 국내에서는 4년 연속 구글플레이스토어, 앱스토어 교육 차트 1위를 차지했다. 2018년 11월, 일본을 시작으로 해외에 진출했다. 7개 언어를 지원하며, 현재 전 세계 50여 개국에서 매달 980만 명의 학생이 사용 중이다. 하루 평균 질문 수는 640만 건 이상으로, 1초당 약 74건이 업로드되는 셈이다.

매스프레소는 이번 투자를 통해 전략국가의 트래픽 확보, 신사업 확장, 학습 추천 알고리즘 기술 고도화를 위한 핵심 인재 영입에 나설 계획이다.

이용재 매스프레소 대표는 "코로나19 이후 교육의 디지털화가 가속화되고, 전 세계의 에듀테크 회사들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한국을 기반으로 성장해온 매스프레소가 전 세계 교육을 혁신할 수 있도록 국내외 투자자들과 함께 협력해 설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윤정 기자 ityoon@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