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개인정보보호 노하우 전파

이은주 기자
입력 2021.07.01 09:31
네이버가 정보보호의 달인 7월을 맞아 다양한 이용자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노하우를 전파한다고 1일 밝혔다.​

/네이버 제공
이진규 네이버 CPO(개인정보보호책임자)는 7월14일 온라인 사업을 운영하는 SME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교육을 진행한다. 개인정보 침해 대응 방안, 개인정보 보호 수칙 등 고객의 개인정보를 처리하는 사업자가 알아야 하는 내용을 다룬다. 실제 개인정보 침해 사례와 함께 살펴본다. 교육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네이버 파트너스퀘어TV에서 누구나 시청 가능하다.

​또 온라인 개학 및 원격 수업으로 인터넷 사용이 많아진 어린이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경각심을 가질 수 있도록 아동과 학부모 대상 개인정보보호 캠페인도 실시한다.

네이버는 1일 어린이와 보호자의 SNS 이용 수칙을 네이버 개인정보보호 공식 블로그에 공개했다. 어린이편은 SNS에 개인정보 노출 최소화하기, 모르는 사람에게 메시지 받았을 때 보호자에게 알리기 등 안전한 SNS 이용 방법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보호자편은 법정대리인으로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서 확인하기 등 보호자 역할에 초점을 둔 내용으로 구성됐다. 어린이와 보호자가 해당 내용을 잘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실천 다짐을 작성하는 이벤트도 7월 한 달간 진행된다.

​네이버는 이용자가 직접 참여해 개인정보보호 수준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PER 금메달 도전 이벤트'도 진행한다. PER(Privacy Enhancement Reward) 제도는 2015년 네이버가 도입한 제도다. 이용자가 네이버 서비스의 개인정보 관련 개선점에 대해 제보하면 네이버가 이를 검토해 서비스에 반영하고 제보자에게 사례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개인정보 법령 미준수, 개인정보 과다 노출 및 프라이버시 침해 요소, 개인정보 관련 부적절한 콘텐츠, 프라이버시 관련 신규 서비스 제언 등의 주제로 참여 가능하다.

이진규 네이버 CPO는 "온라인 판매자, 아동과 보호자, 서비스 이용자 등 상황에 따라 숙지하고 실천해야 하는 개인정보보호 수칙이 다르기 때문에 다양한 이벤트와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앞으로 네이버 서비스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에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인식이 확산될 수 있도록 인식 제고 활동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은주 기자 leeeunu@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