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머니, 서울택시운송조합과 호출 계약 체결

이민우 기자
입력 2021.07.02 16:41 수정 2021.07.02 16:42
티머니가 티머니온다(onda) 앱을 통한 택시 호출 계약을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과 체결했다.

왼쪽부터 문충석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 차순선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 김태극 티머니 사장 / 티머니
2일 티머니는 서울 택시 양 조합과 함께 티머니온다 중심 콜 수락을 추진하고 티머니온다활성화와 티머니온다의 서비스 전국 확산에 나설 것이이라고 발표했다.

서울 택시 양 조합은 이번 계약으로 서비스 개선과 혁신을 추진한다. ▲택시관련 규제·정책 공조 ▲택시 관련 혁신 서비스의 선제도입 ▲브랜드 콜택시 연계 추진 등에 나설 방침이다.

티머니는 ‘택시비 할인 쿠폰’을 신규 도입해 티머니온다 활성화에 힘을 실을 계획이다. 신규 회원 2만원 쿠폰팩, 기존회원 1만원 쿠폰팩 등 할인 쿠폰을 제공한다.

차순선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은 "택시 호출 앱 시장의 독과점 구조로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는 택시업계의 위기를 극복하겠다"며 "독과점에 따른 요금 인상 등 직·간접 피해를 입고 있는 소비자를 위해 택시업계와 소비자 모두 윈윈(Win-Win)하는 택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문충석 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이사장은 "티머니와의 오랜 신뢰를 바탕으로 택시 업계 스스로 혁신하는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며 "이를 통해 티머니온다가 ‘공공 택시 앱’ 서비스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