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랩스, SK증권과 금융·블록체인 공동 R&D 구축

조아라 기자
입력 2021.07.12 09:45
해치랩스(HAECHI LABS)가 SK증권과 금융·블록체인 공동 R&D 구축 협약을 맺었다고 12일에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증권은 해치랩스의 디지털 자산 지갑 솔루션과 스마트 컨트랙트의 전문성을 기반으로 디지털 자산 플랫폼을 구축한다. 해치랩스는 신한은행, 다날 핀테크, 한국디지털에셋(KODA) 등 국내외 5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디지털 자산을 보관하는 지갑 솔루션을 제공하고 Defi(Decentralized Finance, 탈중앙화 금융)와 NFT(Non-fungible Token)같은 디지털 자산을 안전하게 발행할 수 있도록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감사를 제공한다.

김종호 해치랩스 대표는 "이번 협력을 계기로 제도권 금융에서 디지털 자산을 다룰 때 필요한 모든 인프라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신 SK증권 사장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디지털 자산 시장은 가장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산업 중 하나다"라며 "SK증권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최우선 관점으로 놓고서 안전한 서비스 제공을 위한 비즈니스 인프라를 갖추는 한편 국내 법규를 준수하면서 제도화에 발맞춰 단계적으로 준비하고 연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아라 기자 arch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