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 화상회의용 화이트보드 카메라 ‘스크라이브’ 출시

최용석 기자
입력 2021.08.17 17:51
로지텍 코리아가 화상회의 서비스를 위한 화이트보드 카메라 ‘스크라이브(Scribe)’를 출시한다.

스크라이브는 오프라인 회의에서 사용하는 화이트보드 콘텐츠를 화상회의 플랫폼으로 실시간 송출하는 인공지능(AI) 기반 화이트보드 카메라다. 제품 내에 탑재된 맞춤형 렌즈와 AI 기능을 통해 최대 1080p 해상도의 화이트보드 화면을 모든 회의 참석자에게 라이브로 송출한다. 회의실부터 교실 및 강의실 등 다양한 장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

로지텍 스크라이브를 통해 화이트보드 내용을 화상회의에서 공유하는 모습 / 로지텍
화상으로 진행하는 회의 및 교육의 몰입도를 극대화할 수 있는 스마트 기능도 갖췄다. 발표자를 투시해 화이트보드 내 필기 내용만 중점적으로 보이도록 하는 투명효과를 제공, 모든 회의참석자의 시야를 확보했다. 화이트보드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마커의 색상 대비를 자동으로 강화해 콘텐츠 전달력을 높이며, 포스트잇 등 다른 유형의 콘텐츠를 인식하고 표시해 화상회의에서 제한적으로 사용하던 일반 화이트보드의 단점을 보완했다.

플러그 앤드 플레이를 지원해 간편하게 연결 및 사용할 수 있으며, 무선 공유 버튼으로 화상회의에 빠르고 쉽게 화이트보드 화면을 공유할 수 있다. 모든 종류의 화이트보드에서 작동하며, 최대 가로 2m, 세로 1.2m의 범위에서 화이트보드 마커 및 포스트잇 등을 인식한다.

그 외에도 로지텍 스크라이브는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룸즈(MS Teams Rooms), 줌 룸즈(Zoom Rooms) 등 다양한 화상회의 서비스와 함께 사용할 수 있다. 로지텍의 회의실 터치 컨트롤러인 ‘로지텍 탭(Logitech TAP)’, 화상회의 솔루션 '랠리(Rally)’ 시리즈 및 ‘밋업(MeetUp)’ 등 기존 로지텍의 화상회의 장비와 함께 사용하면 더욱 최적화한 비디오 협업 환경을 구성하고 통합 관리도 가능하다.

최용석 기자 redpries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