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백신예약시스템 개선 참여기업 대상 금전보상 검토

류은주 기자
입력 2021.08.25 14:18
정부가 코로나19 예방접종 예방접종 예약시스템 개선에 참여한 기업들에 대한 금전 보상을 검토한다.

홍진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 / e브리핑 영상 갈무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5일 오후 백신예약시스템 관계자 간담회 결과 관련 브리핑에서 이같은 계획을 밝혔다.

홍진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사실 민간 기업들이 참여할 때 대가를 바라고 참여한 것은 아니었다"며 "자발적으로 진행이 됐지만 보상이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 지금 산정 작업을 하고 있고, 필요한 부분에 대해서는 그 대가를 지불할 계획이 있다"고 말했다.

과기정통부와 질병관리청은 앞서 오전에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 개선에 참여한 민간 기업과 기관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앞으로도 공공 서비스에 클라우드를 활용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의견 개진이 있었다.

홍 정책관은 "‘대규모 공공서비스, 특히나 많은 한꺼번에 수요가 몰리는 공공서비스에 있어서 비상적인 민관합동의 대응체계를 체계적으로 갖추어 나가는 것이 필요하지 않겠느냐’는 의견들이 있었다"며 "클라우드 기본계획을 하면서 클라우드를 조금 더 많이 활용하는 것에 대해서는 방안을 마련 중이며, 민관합동 대응체계를 체계화하는 것은 관계부처들하고 논의를 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