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 식약처 3등급 허가 획득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8.29 12:56
SK㈜ C&C는 AI 뇌출혈 진단 의료기기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Medical Insight+ Brain Hemorrhage)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3등급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SK C&C 모델이 AI 뇌출혈 진단 의료기기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3등급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받았다고 소개하고 있다. / SK C&C
의료기기 3등급은 식약처의 기술문서와 임상시험 심사를 거쳐야 받을 수 있다. 의료기기는 위해도에 따라 1∼4등급으로 구분되며 4등급의 위해도가 가장 높다.

메디컬 인사이트 플러스 뇌출혈은 2019년부터 개발되기 시작했다. 올해 3월 임상시험 종료와 함께 식약처에서 의료기기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GMP) 적합 인증을 받았다.

이 제품은 환자의 뇌 컴퓨터단층촬영(CT) 영상을 수초 내로 분석해 이상 여부를 알린다.

뇌출혈 가능성을 0∼100% 수치로 제시한다. 이상 부위는 색 또는 외곽선으로 표출하며, 심각도에 따라 7단계로 표시해 의료진의 신속한 영상 판독과 대응을 보조한다.

SK C&C는 서울대병원과 아주대의료원을 비롯한 국내 주요 상급종합병원들에 이 솔루션을 설치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종합병원 응급실, 영상의학과, 검진센터를 대상으로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