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입점 소상공인 전년比 154%↑

김형원 기자
입력 2021.09.02 09:29
쿠팡은 2일 올해 2분기 쿠팡과 입점 중소상공인 수가 전년 동기 대비 154% 증가했다고 밝혔다. 쿠팡의 중소상공인 수 증가율은 쿠팡 전체 판매자수 증가율을 훌쩍 뛰어넘는 속도로 빠르게 늘고 있다는 설명이다.

쿠팡 중소상공인 수 그래프 / 쿠팡
쿠팡에 따르면 올해 2분기에 쿠팡에서 판매되고 있는 중소상공인 상품수는 전년 동기 대비 810%쯤 늘었다. 쿠팡 마켓플레이스 부분에서 중소상공인들이 판매하는 상품수가 급격히 증가해 전체 성장을 주도했다.

쿠팡은 중소상공인 수 증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중소상공인들의 성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쿠팡의 상생 지원책들이 긍정적인 반응을 불러 일으켰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쿠팡은 최근 전국 7개 지방자치단체(서울·경북·대구·경남·충북·충남·광주)에 소재한 중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판로확대를 지원하는캠페인을 비롯해 ‘소상공인 상품 전용관’, ‘지역 농수산품 전문관’ 등을 상시 운영했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는 "전국 물류 인프라와 고객을 만족시키는 빠른 배송, 간편한 결제 등 차별화된 혁신 시스템을 바탕으로 중소상공인들에게 쿠팡은 가장 친화적이고 만족스러운 판매처로 자리 매김 하고 있다"며 "경기침체가 지속되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중소상공인들이 쿠팡에서 더 큰 도전과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지금처럼 상생 활동을 펼치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