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페트병 재활용 농산물 용기 도입…백화점 최초

이민우 기자
입력 2021.09.05 13:24
현대백화점이 백화접 업계 최초로 폐페트병을 재활용에 만든 농산물 용기를 선보인다.

5일 현대백화점은 6일 자원순환의 날을 맞이해 백화점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농산물 용기를 도입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현대백화점에서 백화점 업계 최초로 도입하는 폐페트병 활용 농산물용기 /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은 폐페트병 재활용 용기를 판매하는 전체 농산물 중 40%를 차지하는 포도와 감귤 등 14개 품목에 우선적용한다고 설명했다. 또 2022년까지 전 농산물 품목에 100%적용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도입되는 폐페트병 재활용 용기는 샐러드 등 즉석섭취 식품에는 사용이 제한되는 기존 폐페트병 재활용 용기와는 달리, 재활용한 페트에 새 페트 원료를 감싸 만들었다"며 전체 농산물에 적용할 수 있도록 위생적인 부분을 크게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