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디지코 인재 확보 위해 IT 설계 등 채용전환형 인턴 선발

김평화 기자
입력 2021.09.13 11:21
KT가 디지털플랫폼(디지코, DIGICO) 기업으로 전환하고자 정보기술(IT) 인력 확보에 집중한다.

KT는 2021년 하반기 채용전환형 인턴 채용을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채용분야는 IT설계와 소프트웨어(SW)개발, 정보통신기술(ICT)인프라기술 등 3개 직무다. 서류 접수는 14일부터 27일까지다. 서류전형과 인적성 검사, 면접 전형 등을 통해 채용전환형 인턴을 선발한다.

KT 광화문 사옥 / IT조선 DB
KT는 직무 역량과 KT 핵심가치 부합도 등을 중점 평가해 채용을 진행한다. 채용 전형은 모두 블라인드로 운영된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인 만큼 영상면접을 시행할 계획이다.

KT는 2019년부터 채용전환형 인턴십을 진행하고 있다.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 관련 실무 교육과 채용 직무별 현장 인턴십을 기반으로 9주 과정을 운영하는 식이다. 이후 임원 면접을 거쳐 KT에 적합한 인성과 직무 역량을 지닌 인턴을 신입사원으로 채용한다.

신현옥 KT 경영지원부문장은 "KT 기술과 자원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청년 구직자에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수도권과 지역 기반 인재에 대한 균형 있는 채용을 지속하면서 인재를 양성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kt 디지털플랫폼 #디지코 #정보기술 #ict #채용전환형 #인턴 #it설계 #sw개발 #ict인프라기술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