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5년 연속 동반성장 ‘최우수’ 기업 선정

이광영 기자
입력 2021.09.15 10:24
LG이노텍이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0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2017년 이후 5년 연속 동반성장 최우수 기업 선정이다.

동반성장지수는 동반성장위원회가 기업 간 상생 촉진을 목적으로 국내 대기업의 협력사 상생 노력과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해 계량화한 지표다. 평가 결과는 매년 발표하며 최우수, 우수, 양호, 보통, 미흡으로 나뉜다.

LG이노텍 구미사업장에서 LG이노텍 노조원과 협력사 직원들이 테이프 서브스트레이트 검사 장비를 함께 살펴보고 있다. / LG이노텍
LG이노텍은 매년 150개 협력사와 ‘공정거래 및 동반성장 협약’을 체결하고 금융, 기술, 경영,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동반성장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LG이노텍은 금융분야에서 103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펀드를 운영 중이다. 2020년 12월 630억원에서 64%쯤 증액한 규모다. 이 펀드를 통해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는 협력사들은 은행보다 낮은 금리로 기업 운영자금을 안정적으로 확보할 수 있다.

기술분야에서는 협력사 대상 생산성 혁신 컨설팅을 이어가고 있다. LG이노텍은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14억원을 투입해 40개 협력사에 제조 설비 개선, 스마트공장 구축, 수출 활성화 등의 지원활동을 펼쳤다.

LG이노텍은 올해부터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으로 협력사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제도를 확대 운영한다. 협력사의 생산역량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협력사에 스마트공장 구축 비용의 60%를 지원한다.

경영분야에서는 지난해 12월 특허청 및 협력사와 영업비밀 보호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LG이노텍과 특허청은 협력사에 영업비밀 관리 체계 구축을 비롯한 컨설팅 및 교육 등을 지원하고 있다.

교육분야에서 400개에 이르는 온라인 교육 과정을 무상으로 제공해 협력사 임직원들의 자기계발을 지원하고 있다. 매년 1400명의 협력사 임직원들이 직무역량, 어학 등 다양한 교육을 수강하고 있다.

이용기 LG이노텍 구매담당(상무)은 "협력사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상생활동을 끊임없이 고민하고 이를 적극 추진해왔다"며 "협력사와 함께 100년 이상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상생경영을 더욱 강화해 나가는 동시에 공정한 거래 문화 정착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