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비대면 통합 쇼핑 서비스 ‘VR스토어’ 오픈

이광영 기자
입력 2021.10.17 10:03
삼성전자는 가상현실(VR) 기술을 활용해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하는 '삼성 VR 스토어'를 17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삼성 VR 스토어는 실제 매장과 같은 쇼핑 환경을 조성한 온라인 비대면 통합 쇼핑 서비스다. 소비자들은 PC나 모바일 기기 웹 브라우저로 접속해 360도 VR로 매장 곳곳을 둘러볼 수 있다. 냉장고와 세탁기 등을 열어 내부 사양을 확인하는 등 생생한 제품 체험도 할 수 있다.

삼성전자 제품 전문 상담사(디테일러)가 삼성 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점에서 가상 현실(VR)로 비대면 제품 체험과 쇼핑이 가능한 '삼성 VR 스토어'를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삼성 VR 스토어의 가장 큰 경쟁력 중 하나로 비대면 화상 상담 서비스 'e-디테일러'(e-D'tailor)와 연계해 전문 제품 상담을 제공하는 것이라고 소개했다.

e-디테일러는 6월 국내 가전 업계로는 처음 도입한 1대1 맞춤형 화상 상담 서비스다. 소비자가 삼성 VR 스토어나 삼성닷컴에서 이 서비스를 신청하면 별도의 앱을 설치하거나 얼굴을 노출하지 않아도 온라인으로 전문 상담사와 오프라인 수준의 상담이 진행된다.

삼성전자는 e-디테일러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직접 매장을 방문하기 어려운 소비자들에게 만족도가 높고, 서비스 도입 3개월만인 9월 기준으로 상담 건수가 4배쯤 증가했다 전했다.

권금주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변화하는 소비자와 유통 환경을 반영해 선보인 삼성 VR 스토어와 e-디테일러 서비스는 소비자들에게 시·공간 제약 없이 안전하고 편리한 구매 경험을 제공하겠다"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소비자 분석으로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