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성수동에 ‘금성오락실’ 연다

이광영 기자
입력 2021.10.20 10:14
LG전자가 게이밍 성능을 갖춘 올레드(OLED) TV를 앞세워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 세대)를 겨냥한 이색 마케팅에 나섰다.

LG전자는 10월 21일부터 12월 19일까지 '힙스터 성지'로 떠오른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패션 편집숍 '수피'에 430㎡ 규모의 팝업스토어 '금성오락실'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LG전자 모델들이 LG 올레드 TV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 LG전자
올레드 TV와 추억의 오락실 감성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는 이색 체험 공간으로 올레드 게이밍 존, 라이프스타일 체험존, 카페 공간 등으로 꾸몄다.

게이밍 존에서는 과거 추억의 게임부터 최신 콘솔 게임까지 10대의 LG올레드 TV로 즐길 수 있다.

레이싱 게임존에는 48인치 올레드 TV 3대를 이어 붙여 만든 대형 디스플레이도 설치했다.

신세계푸드와 협업해 마련한 카페 공간에서는 다양한 분식과 음료를 즐길 수 있고, 금성오락실 전용 굿즈도 만날 수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LG 올레드 TV는 차원이 다른 화질과 업계 최고 수준의 게이밍 성능을 갖췄다"며 "이를 바탕으로 이색 경험을 추구하는 MZ세대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LG 올레드 TV는 최근 미 경제 전문지 포브스로부터 '완벽한 게이밍TV'로 선정되는 등 해외 매체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