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공화당 상원의원 "비트코인, 달러 대신할 수도”

조아라 기자
입력 2021.10.26 08:42
미국 공화당 랜드 폴(켄터키) 상원의원이 비트코인이 달러를 대체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25일(현지시각) 나스닥이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폴 의원은 전날 악시오스와 인터뷰에서 "점점 더 많은 사람들이 정부 정책에 대한 신뢰를 잃으면서 가상자산이 실제 세계의 기축통화가 될 수 있을 지 의문이 들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 통화는 신뢰할 수 없다"며 "어떤 것으로도 뒷받침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지난 9월 30일(현지시각) 갤럽 여론조사에 따르면 정부에 대한 미국인의 신뢰도가 매우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 정부에 대한 전반적인 신뢰는 39%로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사법부에 대한 신뢰는 54%로 전년대비 13%포인트 하락했다.

한편 폴 의원은 2015년에 자신의 대선 캠페인 당시 비트코인을 기부금으로 받겠다고 발표했다.

조아라 기자 arch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