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게임사 '해긴' 손잡고 메타버스 음악 시장 진출

김평화 기자
입력 2021.11.05 09:58
지니뮤직이 모바일 게임사와 손잡고 메타버스(가상 공간과 현실 공간을 혼합한 3차원 가상 세계) 음악 서비스 사업 모델 창출에 나선다. 글로벌 메타버스 음악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이영일 해긴 대표(왼쪽)와 조훈 지니뮤직 대표가 사업협력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지니뮤직
지니뮤직은 메타버스 음악 서비스 신규 사업을 본격화하고자 모바일 게임 개발사 해긴(HAEGIN)과 사업협력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해긴은 4월 소셜 네트워크 게임인 플레이투게더를 선보인 후 누적 다운로드 6000만건을 돌파한 곳이다. 플레이투게더는 동화 풍의 가상세계 카이아 섬을 배경으로 이용자가 소셜네트워크 활동을 즐기는 모바일 게임이다.

지니뮤직과 해긴은 앞으로 메타버스 기반 음악 쇼와 페스티벌 선보인다. 메타버스 가상 공간에 지니뮤직 스튜디오를 열고 팬 사인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지니뮤직 인공지능(AI) 창작 음악 솔루션을 활용한 서비스도 추진할 계획이다. 지니뮤직이 인수한 밀리의 서재는 메타버스 공간에 전자책을 제공한다.

지니뮤직 조훈 대표는 "당사는 모바일 게임 개발사 해긴과 협업해 글로벌 메타버스 기반 음악사업을 추진하고, 음악산업 영역을 확장하고자 한다"며 "AI 오디오 플랫폼 지니, 메타버스 공연, AI 음원 창작 노하우를 해긴의 메타버스 플랫폼, 기술력과 융합 시켜 차별화한 메타버스 음악사업 경쟁력으로 동반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김평화 기자 peaceit@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