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동양생명 AI 컨택센터 구축

류은주 기자
입력 2021.11.09 10:57
동양생명이 통상적인 컨택센터 운영시간 종료 후에도 고객 대상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네이버클라우드는 동양생명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CLOVA AiCall’ 솔루션을 기반으로 인공지능(AI) 컨택센터를 오픈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양사가 ‘클라우드 기반 AI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상호업무협약(MOU) 체결 후 거둔 첫 성과다.

동양생명 AI 컨택센터 구축 홍보 이미지 / 네이버클라우드
동양생명의 AI 컨택센터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CLOVA AiCall’ 솔루션에 보험 서비스를 접목시켜 해피콜 등 고객들의 상담 문의에 AI를 통한 응대를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적립금이나 수익률과 같이 퇴직연금 관련, 고객들이 빈번하게 문의하는 단순·반복적 질문에 대한 자동화 ▲표준 스크립트를 기반으로 신계약 체결 건에 대한 완전 판매 모니터링 ▲납입기한 통보 또는 서류 보완 안내 등과 같은 고객 안내성·통지성 업무의 자동화 서비스 등이 가능하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CLOVA AiCall'은 예약 문의, 만족도 조사 등 다양한 고객 응대 업무를 스마트하게 수행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AI 컨택센터 솔루션이다. 기업부터 소상공인 고객센터 모두 음성인식, 자연어처리 및 대화 모델, 음성합성, 챗봇, 텍스트 분석 등 AI 기술을 활용해 전화 문의 응대 및 예약 등을 진행할 수 있다.

고객 전화를 받아주는 인바운드 업무부터 고객에게 자동으로 전화를 거는 아웃바운드 업무까지 필요에 따라 맞춤형으로 비즈니스에 활용할 수 있다.

동양생명의 AI 컨택센터는 네이버클라우드의 ‘CLOVA AiCall’ 컴피턴시 파트너인 코스콤에서 매니지드 서비스를 통해 운영과 관리를 책임진다.

정성균 네이버클라우드 CLOVA AiCall 사업 총괄 이사는 "CLOVA AiCall을 활용하면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인프라 및 다양한 통신 분야 파트너사 솔루션을 연계해 고객 응대 흐름을 한층 높인 클라우드 기반의 컨택센터를 구축할 수 있다"며 "향후 양사간의 협업을 더욱 고도화해 인슈어테크 영역에서 기존에 선보이지 않았던 혁신으로 금융 클라우드 시장을 지속적으로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