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스, 이종현 최고재무책임자 신임 대표로 선임

김형원 기자
입력 2021.11.10 09:32
할리스 운영사 케이지할리스에프앤비는 이종현 신임 대표가 취임했다고 밝혔다. 할리스는 이종현 대표가 시장에 대한 전략적인 안목과 마케팅 역량을 바탕으로 할리스의 대내외적 성장을 이끌 최적임자로 판단,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10일 밝혔다.

이종현 케이지할리스에프앤비는 신임 대표 / KG할리스F&B
이종현 대표는 KG그룹에서 다년간 브랜드 전략과 다양한 기업 인수합병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2020년 케이지할리스에프앤비에서 최고 재무책임자를 역임한 후 새롭게 신임 대표이사 자리에 올랐다.

이종현 대표는 KG그룹 가족사이자 동종 외식업계인 KFC에서 CFO(재무 책임자)와 CMO(마케팅 책임자)를 동시에 역임하고 KG그룹 인수 후 KFC 기업가치 개선에 기여했다고 평가받는다.

이종현 신임 대표는 "단기간의 정성적 확장보다는 내실 있게 성장하는 브랜드 전략을 가져가고자 한다. 매장 수가 가장 많은 브랜드가 아닌, ‘폐점률 낮은 브랜드’가 되는 것이 목표다. 디저트, 델리 메뉴를 강화하고,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분석한 차별화된 굿즈 개발에 주력하며 소비자들이 일상에서 할리스를 경험하는 기회를 높이고 있다"며 "할리스가 쌓아온 가치와 고객들의 신뢰를 바탕으로 중장기적 비전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의 성공적인 도약을 이끌어 낼 것이다"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이 대표는 2024년말까지 케이지할리스에프앤비 기업공개(IPO)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