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엔솔 최고위기관리자에 이방수 사장 선임…임원 15명 승진 인사

이광영 기자
입력 2021.11.25 17:04
LG에너지솔루션은 ESG 경영 강화 차원에서 CEO(최고경영자) 직속으로 경영지원센터를 신설하고, CRO(최고위기관리책임자) 겸 경영지원센터장에 LG CSR팀장 이방수 사장을 선임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방수 최고위기관리책임자 겸 경영지원센터장(왼쪽)·노세원 소형전지·개발센터장(전무) / LG에너지솔루션
LG에너지솔루션은 25일 이사회를 열어 이같은 내용을 담은 15명의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승진한 인사는 노세원 소형전지·개발센터장의 전무 승진을 포함해 상무 신규선임 12명, 수석연구위원(상무) 신규선임 1명, 수석전문위원(상무) 신규선임 1명 등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연구개발 역량 강화를 위해 현재 배터리연구소를 CTO(최고기술책임자) 직속으로 승격하고, CTO 산하에 차세대 전지 개발 전담 센터급 조직도 신설했다. 품질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존 품질센터를 CQO(최고품질책임자) 직속으로 승격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철저한 사업성과를 기반으로 근본구조 개선 및 핵심 역량 강화를 위한 품질·개발·생산 관련 인재 발탁과 함께 선제적 미래준비 관점에서 조직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이광영 기자 gwang0e@chosunbiz.com

#LG엔솔 #인사 #승진 #LG에너지솔루션 LGES #이방수사장 #CSR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