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소프트, 하이퍼프레임 IMS 비상 대응 체계 격상

류은주 기자
입력 2021.12.15 10:03
티맥스소프트가 통합 미들웨어 플랫폼 하이퍼프레임의 이슈 관리 처리 시스템(IMS 포탈)을 기존 보다 강화한 실시간 비상 대응 체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티맥스소프트는 최근 발생한 로그4j 오픈소스의 치명적인 보안 취약점에 대해 하이퍼프레임의 IMS 포털을 통해 대응한다고 15일 밝혔다.

기존 보유한 체계화하고 숙련된 기술 지원 조직과 인력을 통해 오픈소스 활용과 운영의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할 계획이다. 24시간 주7일 수준의 원격과 방문 지원도 제공한다.

하이퍼프레임은 오픈소스 사용 시 발생 가능한 보안 취약점에 대응할 수 있는 통합 미들웨어 솔루션이다. 웹서버, 웹 애플리케이션서버, 프레임워크와 같은 다양한 미들웨어 솔루션을 클라우드 환경과 오픈소스에 최적화해 통합 제공한다. 모두 티맥스의 연구소 인증 과정을 거친 미들웨어 오픈소스 소프트웨어(SW)다.

티맥스는 이번 오픈소스의 보안 취약점을 제거하고자 최신 보안 패치를 업데이트하고, 보안 체계를 구축하며 보안성을 필두로 한 오픈소스와 클라우드에 최적화된 기능과 기술 지원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최근 서버용 SW 아파치 로그4j가 해킹에 노출될 수 있는 보안 취약점을 나타내면서 오래전부터 제기됐던 오픈소스의 보안성 문제가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로그4j는 서비스의 운영와 관리 목적으로 로그 기록을 남기기 위해 사용하는 오픈소스 프로그램이다. 국내에서는 공공기관과 일부 금융사, 게임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형배 티맥스소프트 대표는 "이번 로그4j 이슈는 오픈소스 SW의 보안성 강화와 신속한 대응의 필요성을 다시 한번 체감할 수 있는 사례로, 오픈소스 SW 사용 시에는 무엇보다 성능과 보안의 신뢰성을 점검하고, 정기적인 업데이트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티맥스는 선제적 대응과 함께 높은 수준의 보안을 유지하며, 기업들의 오픈소스 SW 활용 경쟁력 강화와 안전한 클라우드 환경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