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투어, 국내선 항공권 전년비 54% 늘어

이은주 기자
입력 2022.01.09 14:53
인터파크투어에 따르면 1월 1일부터 6일까지 국내선 발매가 팬데믹 이전인 2020년 동기간 대비 54.3% 증가했다.

/픽사베이
이 기간 발매한 항공권 1월 출발 비중은 71.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 연휴 기간인 1월 29일부터 2월 2일까지 출발하는 비중은 8.6%를 차지했다. 1월 발매 항공권 목적지는 제주 노선의 비중이 86.2%를 기록해 대부분 제주 여행을 떠나는 수요로 분석됐다.

해당 기간 항공권 발매 증가세는 팬데믹 이전 기간과 비교했을 때 뿐만 아니라, 전주 및 전월과의 비교에서도 증가세를 나타냈다. 1월 1일부터 6일까지 항공권 발매는 전주 동기간인 2021년 12월 25일~30일 대비 36.5%, 전월 동기간인 21년 12월 1일~6일 대비 27.3% 늘었다.

이에 인터파크투어는 1월 제주항공, 에어부산, 에어서울, 티웨이항공 등 주요 항공사와 프로모션 제휴를 통해 저렴한 국내선 항공권을 단독 제공한다. 인터파크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아이포인트 지급 혜택도 확대해 모객에 나선다.

인터파크투어 관계자는 "1월 국내선 항공권 발매가 팬데믹 이전보다 증가했다는 것은 올해를 기점으로 국내여행 수요가 가파르게 늘어날 전망을 보여준다"며 "수시로 국내여행을 떠나며 해외여행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려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은주 기자 leeeunju@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