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인텔리전스, 디지털트윈 기업 스탠스 인수

류은주 기자
입력 2022.01.19 10:47
한컴MDS의 연결 자회사인 한컴인텔리전스가 디지털 트윈 기술 기업 ‘스탠스’를 인수했다고 19일 밝혔다.

디지털 트윈이란 실제 환경이나 물체를 가상세계에 구축해 시뮬레이션과 인공지능 학습을 통해 예측을 하고 최적화 결과를 다시 현실세계에 반영하는 기술을 뜻하는 용어다. 스탠스는 디지털 트윈의 가상 공간 구축에 필요한 데이터 생성, 저장, 분석에 이르는 전 주기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

스탠스는 실제 환경을 3D 데이터로 생성하는데 있어 자동화 기술을 통해 개발시간을 단축하고, 이를 활용 가능한 데이터로 저작하는데 있어 0.5㎜ 이하까지도 시각화할 수 있는 초정밀 데이터 시각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센서 없이도 시설 내 작업자의 위치를 인식하는 VPS 기술 등을 핵심 역량으로 한다.

비전 AI 기술로 데이터의 변화를 인지하거나 특정 객체를 탐지함으로써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여러 데이터를 통합해 눈에 보이지 않는 영역이나 이벤트를 가정해서 시뮬레이션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다.

한컴인텔리전스는 자체 개발한 사물인터넷(IoT) 기술 네오아이디엠(NeoIDM)에 스탠스의 디지털 트윈 기술을 접목함으로써, IoT 수집 데이터 시각화 및 관제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또한 2021년 인수한 메타버스 전문기업 한컴프론티스와도 협력해 가상세계 구축에 필요한 기술 교류도 함께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2017년에 설립된 스탠스는 다수의 특허 보유와 행안부 장관상 등의 수상을 통해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2021년에는 국내 100대 AI 기업에도 선정된 바 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