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닥, 60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이은주 기자
입력 2022.02.09 10:48
병원정보 플랫폼 모두닥이 6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기존 투자사인 스트롱벤처스, 스프링캠프가 참여했다. 스톤브릿지벤처스와 데브시스터즈벤처스도 새롭게 참여했다. 이번 투자로 모두닥의 누적 투자규모는 83억원이 됐다.

안무혁 모두닥 대표는 "이번 투자유치로 서비스를 함께 만들어 갈 인재를 채용하고 서비스 고도화에 집중하겠다"며 "제휴병원 수를 늘려 최고 수준의 의료를 합리적인 비용에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투자를 리드한 손호준 스톤브릿지벤처스 이사는 "모두닥은 환자에게 필요한 의료 정보를 취득하고 본인과 맞는 의사를 찾는 과정을 유익하고 편리하게 구현했다"며 "모두닥 팀은 의료 산업의 깊은 이해도와 빠른 실행력을 바탕으로 개선점이 많은 의료 산업을 혁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은주 기자 leeeunju@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