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코리아, C클래스 6세대 모델 라인업·가격 공개

이민우 기자
입력 2022.03.07 13:48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이하, 벤츠 코리아)는 7일 프리미엄 중형세단 C-클래스의 6세대 완전변경 모델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클래스’의 3월 중 국내 출시를 앞두고 라인업과 가격을 공개 했다.

벤츠 코리아는 국내서 3월 중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 200 4MATIC 아방가르드’와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 300 AMG 라인’ 2종을 출시할 예정이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C 클래스 차량 외관 /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C 200 4MATIC 아방가르드 모델의 전면부는 중앙의 삼각별 로고 및 루브르와 함께 세로형 블랙 라디에이터 그릴, 크롬으로 마감된 프론트 에이프런을 장착했다. 기본 사양으로 LED 고성능 헤드램프와 18인치 멀티 스포크 경량 알로이 휠이 적용된다.

더 뉴 C 300 AMG 라인은 다이아몬드 라디에이터 그릴과 19인치 AMG 멀티 스포크 경량 알로이 휠을 조합했다. 더 뉴 S-클래스에서 최초로 선보인 디지털 라이트는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디지털 라이트는130만개의 마이크로 미러를 통해 빛이 굴절, 조사되는 기술로, 차량당 260만 픽셀 이상의 해상도를 보유하는 등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또한 더 뉴 C-클래스는 이전 세대 모델보다 25㎜ 늘어난 휠베이스로 여유로운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는 차량 중앙에 위치한11.9인치 세로형 고해상도 LCD 디스플레이를 적용했으며, 더 뉴 S-클래스를 통해 선보인 2세대 MBUX 가 탑재됐다.

이밖에도, 센트럴 디스플레이 아래에는 지문 스캐너가 위치해 생체 정보를 통해 빠르고 편리하게 사용자 로그인이 가능하다. 즐겨찾기, 행동 기반 예측, 일정 관리 등의 개인화된 설정과 데이터를 불러올 수 있다.

운전석에는12.3인치 와이드 스크린 콕핏이 적용돼 최상의 시인성으로 주행에 필요한 다양한 정보를 확인 할 수 있다. 운전자의 취향과 원하는 정보에 따라 클래식(Classic), 스포티(Sporty), 프로그레시브 (Progressive) 3가지의 디스플레이 스타일을 설정할 수 있다.

더 뉴 C 200 4MATIC 아방가르드와 더 뉴 C 300 AMG 라인 모두 2세대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이 탑재됐다. 48V 온보드 전기 시스템을 갖춘 4기통 가솔린 엔진(M254)에 통합 스타터 제너레이터(ISG)가 탑재됐다. 가속 시 최대 20마력의 힘을 추가적으로 제공한다.

또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 속도 조절, 제동 등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차량이 차선을 벗어나는 경우 조향을 제어하여 차량을 원래 차선으로 돌리거나 스티어링 휠 진동으로 경고하는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 등도 기본 적용됐다.

더 뉴 C 200 4MATIC 아방가르드의 가격(개별소비세 인하, 세제혜택 반영 시)은 6천500만원, 더 뉴 C 300 AMG 라인의 가격은 6800만원이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