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더현대서울에 구호플러스 매장 열어

김형원 기자
입력 2022.03.14 10:29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구호플러스(kuho plus) 브랜드가 10일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 지하 2층에 첫 번째 공식 오프라인 매장을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삼성물산 패션부문은 2019년 9월, 온라인 채널 성장에 따른 유통시장 변화에 대응하고 신소비 주축으로 부상한 MZ세대를 공략하기 위해 여성복 ‘구호플러스’를 론칭했다.

구호플러스 더현대서울 매장. / 삼성물산 패션부문
구호플러스 첫 오프라인 매장은 여의도 더현대서울 지하 2층에 위치하며, 규모는 20평이다. 브랜드가 추구하는 미니멀하고 입체적인 실루엣을 공간의 구조와 형태에 반영했다는 설명이다.

박영미 여성복사업부장은 "구호플러스가 더현대서울 매장을 시작으로 온라인을 넘어 오프라인 시장에 본격 진출했다"며 "앞으로도 온·오프라인 시너지를 창출하는 전략적 채널 다각화를 통해 MZ세대 소비자들에게 매력적인 가치를 주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