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르노코리아'로 새출발

이민우 기자
입력 2022.03.16 16:00
르노삼성자동차가 새로운 사명으로 ‘르노코리아자동차(RKM)’를 내걸고 16일 공식적인 사명 변경 절차에 돌입했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사명 변경에 따른 2D 디자인의 새로운 태풍 로고도 함께 만들었다. 새로운 로고는 기존 태풍 로고의 특징을 계승하면서도 표현을 단순화했다.

르노코리아자동차가 사명 변경과 함께 설계한 신규 로고 / 르노코리아자동차
르노코리아자동차는 향후 국내 시장에서 친환경차를 중심으로 라인업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중국의 길리홀딩그룹과 협력을 통한 내수와 수출용 친환경 신차 개발 계획을 최근 발표하기도 했다.

특히 3월초 새롭게 취임한 스테판 드블레즈 르노코리아자동차 신임 대표이사의 이력도 신차 개발에서 주목받는 요소다. 스테판 드블레즈 대표이사는 르노 남미시장 차량 개발 총괄 엔지니어, C(준중형)와 D(중형) 세그먼트 신차 개발 프로그램 디렉터 등 르노그룹내 여러 신차개발 프로젝트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맡았다.

이민우 기자 mino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