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파인, 파일코인 플러스 프로그램 합류

이윤정 기자
입력 2022.03.30 10:00
디파인이 파일코인 플러스 프로그램에 합류해 5PiB(페비바이트) 데이터캡을 획득했다고 30일 밝혔다.

./ 디파인 제공
파일코인 플러스는 파일코인 네트워크에 사회적 신뢰 시스템을 추가하여 유용한 저장 공간을 최대화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는 프로그램이다. 참여한 프로젝트들은 파일코인의 커뮤니티 거버넌스에 의해 평가받는다. 기여도, 평판 및 탈중앙화 정도와 같은 기준에 따라 점수가 매겨진다.

양질의 데이터를 제공한 프로젝트는 공증인 심사를 거쳐 데이터캡을 할당 받을 수 있고 이를 통해 네트워크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디파인 관계자는 "디파인은 NFT 분야의 탈중앙화를 오랫동안 추구해 왔다"며 "할당 받은 데이터캡은 NFT 스토리지의 탈중앙화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디파인은 아티스트와 뮤지션, 인플루언서, 게이머를 포함한 창작자를 위한 NFT 소셜 플랫폼이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