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글루코퍼레이션, 내서버 돌보미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

류은주 기자
입력 2022.04.05 14:44
시큐리티·인텔리전스 기업 이글루코퍼레이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중소기업의 사이버 위협 면역력 강화를 위해 추진한 ‘내서버 돌보미’ 서비스 사업자로 선정돼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내서버 돌보미 안내 이미지 / 이글루코퍼레이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상대적으로 보안이 취약한 중소기업들도 신·변종 보안 위협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내서버 돌보미’ 사업을 추진한다. 서버에 대한 원격 보안 점검을 통해 침해사고 피해를 최소화하고, 신·변종 보안 위협에 대한 보안 면역력을 높이는 것이 목적이다. 이글루코퍼레이션이 본 서비스 운영을 맡았다.

이글루코퍼레이션은 서비스를 신청한 중소기업의 서버 보안 설정과 주요 취약점 유무, 침해 사고 흔적 등을 살펴보고,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제시한다. 향후 기업 자체적으로 서버 보안 점검을 수행할 수 있도록, 중소기업 환경에 최적화된 자가진단 도구를 개발해 배포한다. 이를 통해 서비스 대상 기업은 조직 내 주요 서버에 대한 보안 가시성을 높이고, 고도화된 보안 위협에 맞서 대응 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기업 주요 서버에 대한 원격 보안 점검을 필요로 하는 중소기업들은 한국인터넷진흥원 보호나라 홈페이지를 통해 ‘내서버 돌보미’ 서비스를 신청해 원격 점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경우에 따라 현장방문 점검도 추가 제공된다.

이득춘 이글루코퍼레이션 대표는 "중소기업의 보안성을 높일 수 있는 주요 사업을 담당하게 되어 큰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이글루코퍼레이션의 선진 정보보호 컨설팅 및 보안 솔루션 개발 노하우를 토대로 소규모 기업들 역시 고도화된 보안 위협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류은주 기자 riswell@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