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美 더크렘샵 지분 65% 인수…미주 사업 키운다

김형원 기자
입력 2022.04.20 16:26
LG생활건강은 20일 미국 더크렘샵(The Crème Shop) 지분 65%를 1억2000달러(1485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크렘샵이 보유한 K뷰티 강점과 현지 마케팅 및 영업 역량을 활용해 미주 사업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크렘샵은 2012년에 설립됐다. 미국 MZ세대들의 K뷰티에 대한 관심을 효과적으로 반영하고 현지 감성을 배합해 ‘K뷰티와 현지 감성의 조화’ 이루어낸 브랜드로 평가받는다. 기초 및 색조화장품과 뷰티 액세서리 등 제품을 판매해 매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크렘샵 대표 제품 모델컷. / LG생활건강
크렘샵은 현지 소비자들에 대한 높은 이해에 기반한 트렌드 센싱 역량으로 차별화된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보하고, 디즈니, BT21 등 캐릭터와 협업을 통한 트렌디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크렘샵은 Ulta Beauty(얼타 뷰티)와 CVS 등 오프라인 리테일 채널 중심의 사업을 해 온 회사임에도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성장세를 보였다. 기존 채널 내에서 입지를 확장함과 동시에 월마트 입점을 시작하는 등 오프라인 채널에서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회사는 팬데믹 이후 자사몰을 육성하면서 아마존 등 디지털 채널에서 다음 단계 성장을 준비 중이다.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