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전브이티, 대학생 장학금 수여식 개최…장학금·전자기기 증정

조아라 기자
입력 2022.05.02 13:56
우전브이티가 ‘2022 장학금 수여식’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2017년부터 시작된 ‘장학금 수여식’은 그해 이보+ICL 삽입술을 받은 수험생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장학생을 선발해 후원하는 우전브이티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다.


올해 장학금 수여식에는 우전브이티 관계자를 비롯해 9명의 학생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깜짝 게스트로 전속모델인 김희철이 직접 현장을 찾아 장학금과 선물을 수여하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김희철은 "이보+ICL 수술을 먼저 받고 선명한 시력을 얻은 개안 선배로서, 한창 꿈이 많은 학생 여러분들에게 직접 장학금을 전달할 수 있어 영광이다"고 전했다. 앞서 김희철은 이보+ICL 수술을 받은 바 있으며, 그의 매니저와 여러 지인에게 직접 이보+ICL 수술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날 선발된 장학생은 먼저 진행된 ‘개안인증 이벤트’를 통해 재미있고 유익한 렌즈삽입술 후기를 작성해 선발된 학생이다. 장학생으로 선정된 이혜린 학생에게는 장학금 500만원, 이나라 학생에게는 노트북, 김다은 외 6인에게는 아이패드 등이 수여됐다.

우전브이티 관계자는 "우리 삶에 있어 ‘좋은 시력’이 주는 행복은 매우 크다. 이에 새로운 행복을 찾은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특별함을 주고자 매년 장학금 수여식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보+ICL을 통해 밝은 세상을 얻은 학생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대학생활을 할 수 있길 바라며, 앞으로도 사회 발전과 공헌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