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 "디지털헬스케어 생태계 만든다"

김동명 기자
입력 2022.05.10 16:20
라이프시맨틱스는 10일 자사 송승재 대표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디지털플랫폼정부 테스크포스(TF) 위원으로서 제20대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앞서 송승재 대표는 디지털헬스케어 산업에 대한 전문성과 실무 경험을 인정받아 디지털플랫폼정부TF 위원에 선정됐다.

송승재 라이프시맨틱스 대표 / 라이프시맨틱스
디지털플랫폼정부TF는 인수위 기획조정분과와 과학기술교육분과, 정부사법행정분과가 협업하고
민간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를 포함한 총 23명으로 구성됐다. 디지털플랫폼정부TF의 주된 목표는
정부가 소유한 공공데이터를 전면 공개·통합해 대국민 행정서비스의 단계를 축소하고 간소화하는 민관
협력 모델을 활성화하는 것이다.

대표적 사례로 병원 처방전과 전입세대 증명원 같은 서류의 원스톱 발급 등이 꼽힌다. 업계에서는 이번 TF 구성으로 디지털 플랫폼 정부를 국정 전략으로 내세운 새정부의 강력한 의지가 반영돼 의료 마이데이터 사업 또한 빠르게 추진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송승재 대표는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디지털 플랫폼 위에서 국민, 기업, 정부가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하겠다"며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나가겠다는 새 정부와 함께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에 있어서도 성공적인 민관협력 모델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보건의료 분야의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되면서 디지털헬스케어가 미래 의료산업의 핵심으로 급부상했다"며 "이번 110대 국정과제에도 디지털헬스케어 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책이 다수 반영된만큼, 업계 선도기업으로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최적화된 선진 의료 서비스들을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동명 기자 simal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