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NFT·블록체인 콘텐츠 스타트업 '모드하우스'에 신규 투자

이은주 기자
입력 2022.05.19 09:52
네이버 스타트업 양성조직 D2SF는 대체 불가능 토큰(NFT) 및 블록체인 콘텐츠 스타트업 '모드하우스'에 신규 투자를 단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퓨처플레이,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등이 공동 투자사로 참여했다. 투자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네이버 제공
모드하우스는 NFT 및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팬 참여형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을 개발하는 콘텐츠 기업이다. 연습생 선정부터 컨셉·기획 등 아티스트 제작 전 과정이 팬 참여로 이뤄진다. 현재 모드하우스는 첫 프로젝트로 걸그룹 '트리플에스'(tripleS)를 준비하고 있다. 5월 1일 첫 멤버를 공개하고 콘텐츠를 선보이며 팬 커뮤니티와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메타버스 플랫폼은 팬 커뮤니티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콘텐츠가 중요하고 그 기반에는 NFT와 블록체인 기술이 있다"며 "모드하우스는 향후 네이버의 다양한 콘텐츠 플랫폼과 시너지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은주 기자 leeeunju@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