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AI기반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 고도화 추진

김동명 기자
입력 2022.05.20 13:23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의료기기 인허가를 더 빠르고 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으로 고도화를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식약처는 의료기기 인허가 서비스의 품질과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시스템 고도화를 추진한다. 이르면 2023년부터는 AI 기술을 접목한 차세대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을 실제 업무에 적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AI기반 차세대 인허가시스템은 필요한 정보를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인공지능 챗봇을 도입한다. 제품 개발 업체는 의료기기 해당 여부, 제품 인허가·심사 신청 시 처리부서 등을, 의료기기 사용 국민은 안전성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AI기반 인허가 관련 자료 검색 기능도 도입한다. 이를 활용하면 기계학습 기법을 적용해 반복적 자료 검색·확인 작업이 자동화돼 허가·심사업무를 심사 담당자가 신속·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게 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규제과학 전문성을 바탕으로 최신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의료기기 인허가 등 업무 처리 접근성과 효율성을 높이고 의료기기 안전관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동명 기자 simalo@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