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타버스, 모바일 펫 키우기 앱 ‘헬로펫’ 인수

조성우 기자
입력 2022.06.23 10:00
펫타버스가 22일 모바일 게임, 펫 키우기 애플리케이션 ‘헬로펫’을 인수하는 계약을 애플파이스튜디오와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펫타버스는 반려동물 아바타 기업으로 메타버스와 펫의 합성 신조어인 펫타버스 아바타를 만들고 있다.

헬로펫은 사용자와 언제 어디서나 교감이 가능한 ‘내 폰안의 소셜펫’을 콘셉트로 스마트폰에서 가상의 펫을 양육하는 앱이다.

최형욱 펫타버스 대표(왼쪽), 강호경 애플파이스튜디오 대표의 메타버스 협약식. / 펫타버스
펫타버스는 헬로팻 인수를 통해 오프라인뿐만이 아니라 메타버스 상에서도 이뤄진 이번 체결식을 기점으로 지식재산권(이하 IP)을 활용한 메타버스 등 반려동물 관련 신사업을 더욱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강경호 헬로펫 대표는 "반려동물 분야 1위 앱을 5년간 지키며 국내 450만, 해외 600만명 등 약 1050만명의 유저들에게 사랑받는 노하우와 경험을 살려 헬로펫 서비스가 글로벌 IP를 통해 큰 성장을 할 것이라 확신한다"며 "펫타버스와 함께 메타버스 시장에 반려동물 서비스로 굳건히 자리잡도록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최형욱 펫타버스 대표는 "반려동물 관련 최대 유저를 확보한 헬로펫과 함께 하게 돼 영광이다"며 "앞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새로운 캐릭터와 유명 반려동물 IP를 입점시키는 등 헬로펫 성장을 더욱 가속화할 것이다"고 전했다.

조성우 기자 good_sw@chosunbiz.com


T조선 뉴스레터 를 받아보세요! - 구독신청하기
매일 IT조선 뉴스를 받아보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