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 2020년까지 4나노 공정 도입…파운드리 사업서 광폭 행보

입력 : 2017.07.11 16:31:51


노동균 기자

  •  
  •  
  •  
  •  
삼성전자는 1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코리아 2017'을 열고 국내 고객과 파트너에게 최첨단 파운드리 솔루션을 공개했다.

삼성 파운드리 포럼은 5월 시스템LSI 사업부 내 파운드리팀을 사업부로 격상시키는 조직개편을 단행한 직후 미국에서 개최한 행사 후 열린 두 번째 포럼이다. 11일 포럼에는 국내 팹리스 및 IT 기업 고객 130여명이 참가했다.

삼성전자는 포럼에서 현재 주력 양산 공정인 14나노와 10나노 공정 현황을 소개했다. 또 8나노에서 2020년 도입 예정인 4나노에 이르는 첨단 공정 로드맵과 설계 인프라, 8인치 파운드리 고객 지원 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11일 열린 ‘삼성 파운드리 포럼 코리아 2017’에서 정승은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업계 최초로 10나노 공정 양산을 시작했고, 이 공정의 수율이 안정적이라라고 밝혔다. 고객 지원을 위해 극자외선(EUV)을 적용하는 7나노 양산용 설비를 추가 구축 중이다.

또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한 장의 웨이퍼에 여러 종류의 반도체 제품을 생산하는 '멀티 프로젝트 웨이퍼 셔틀' 서비스를 확대 제공하고, 파운드리 B2B 웹사이트를 통해 고객이 공정 프로세스 디자인 키트(PDK)와 지적자산(IP)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했다.

이상현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마케팅팀 상무는 "사물인터넷(IoT), 오토모티브, 인공지능(AI) 등 새로운 응용처의 등장으로 국내에서도 로직 반도체의 수요가 커지고 있다"라며 "다양한 고객을 지원하고자 파운드리 사업부를 분리한 만큼 국내 고객사와 협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경희대학교 '경희침향단' 85%할인 5만원대 한정판매!

▶ 추석! 집안에 영화관! 삼성'스마트빔'으로…'72인치' 대화면!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