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T, LoRa 기반 가스 검침사업으로 중국 시장 진출…글로벌 IoT 사업자 시동

입력 : 2017.07.13 14:11:10


유진상 기자

  •  
  •  
  •  
  •  
SK텔레콤이 사물인터넷(IoT) 전용망인 로라(LoRa) 기술 기반으로 만든 원격 가스검침 솔루션으로 중국 시장을 노크한다.


▲왼쪽부터 왕타오 차이나모바일 솔루션부문 총경리, 차인혁 SK텔레콤 IoT사업부문장, 꾸오지엔 충칭시 경제정보화위원회 주임, 치옌커 충칭가스 동사장. /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12일 중국 충칭에서 충칭시 경제정보화위원회·충칭가스·차이나모바일 등과 함께 4자간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맺고 로라망 기반 가스 원격검침 사업 공동 추진을 합의했다고 13일 밝혔다. 충칭가스는 충칭시 450만 가구에 도시가스를 공급하는 충칭시 도시가스 시장 1위(점유율 70%) 업체다.

충칭시는 중장기 계획을 통해 ICT 기반 스마트시티로 변모할 계획이며, 4자간 MOU 체결은 한국의 IoT 기술 기반으로 '스마트시티' 변모 시기를 앞당기기 위함이다.

SK텔레콤은 프로젝트 사업성 검증을 거친 후 차이나모바일과 충칭시에 로라망 구축을 시작한다. 2019년까지 충칭가스 고객 대상 스마트 가스 미터기를 보급한다. 스마트 가스 미터기는 PC와 스마트폰으로 가스 사용량을 확인하고 가스누수 등 안전을 관리하는 기기다. 검침원은 충칭시에 거미줄처럼 퍼진 450만 가구를 일일이 방문할 필요없이 가스 이용 현황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향후 가스 원격검침 사업뿐 아니라 구축한 IoT 망을 기반으로 빅데이터 확보 및 분석, 중국 특화된 IoT 서비스 제공 등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차인혁 SK텔레콤 IoT사업부문장은 "중국에서 가스 원격검침, 스마트 가로등 사업에 이어 노인·어린이 위치확인, 자동차 위치추적 등 다양한 IoT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 비거리의 확실한 증가…1분안에 눈으로 확인 가능!

▶ 자기장 '콜란토테' 건강팔찌 일본 정품 80% 할인 한정판매

▶ 방향성, 비거리, 너무 쉬운 '아이언'…눈감고도 치겠네

  •  
  •  
  •  
  •  

파워링크 신청하기>



주요기사

[IT조선] 막동TV

0 1 2 3 4
배너